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가 제공합니다.
뉴스와이어 제공

에스리, ‘지오빔 2019’ 콘퍼런스 후원

에스리 전문가, 위치 정보 통한 건축가·엔지니어·시공 전문가의 BIM 프로세스 개선 방법 시연

2019-11-07 18:16 출처: Esri

레드랜즈, 캘리포니아--(뉴스와이어) 2019년 11월 07일 -- 위치 정보 분야의 세계 선도 기업인 에스리(Esri)가 올해 11월 11~12일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열리는 ‘지오빔(GEOBIM)’ 콘퍼런스에 참여한다고 6일 발표했다.

에스리는 올해 행사의 플래티넘 후원사로 회사 관계자가 전시 뿐 아니라 패널 토의자로 참가해 건축 정보 모델링(building information modeling, 약칭 BIM) 콘텐츠에 지리적 맥락을 접목하는 데 대한 중요성을 공유한다.

지속가능한 스마트 도시 설계에 대한 필요성이 증가하면서 BIM 프로세스에서 지리공간적 관점이 그 어느때보다 중요해졌다. 에스리의 다양한 툴과 애플리케이션은 계획, 설계, 허가, 현장 운영부터 프로그램 및 시공 관리에 이르기까지 BIM 전 수명 주기의 모든 단계에 통합할 수 있다. 건축가, 도시 계획자, 건축업자, 엔지니어는 지리정보시스템(GIS) 데이터를 BIM에 적용함으로써 미래 커뮤니티를 위해 회복력 높은 환경을 구축할 수 있다.

패널 참가자:
예룬 반 빈덴(Jeroen van Winden), 최고기술책임자(CTO), 에스리 네덜란드(Esri Netherlands)
마틴 웰머스(Maarten Welmers), 지방단치단체 사업 개발자, 에스리 네덜란드

주제:
건축 4.0: 건축환경의 디지털화(Construction 4.0: Digitalization of the Built Environment)-예룬 반 빈덴 외 복수 패널
2019년 11월11일(월) 오전 9:35~10:45
디지털 도시의 스마트 연결(Smart Connectivity in Digital Cities)-마틴 웰머스 외 복수 패널
2019년 11월12일(화) 오전 11:30~오후 1:00

장소:
노보텔 암스테르담 시티(Novotel Amsterdam City)
유로파블리바드(Europaboulevard) 10
1083 AD 암스테르담

일자:
2019년 11월11~12일
에스리의 ‘GEOBIM 2019’ 참여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웹사이트(go.esri.com/GEOBIM2019)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에스리(Esri) 개요

지리정보 시스템(GIS) 소프트웨어와 위치 정보, 매핑 분야의 세계 선도 기업인 에스리(Esri)는 업계 최강의 지리공간 클라우드를 제공, 고객이 데이터의 잠재력을 십분 활용해 운영 및 사업 실적을 개선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1969년 설립된 에스리의 소프트웨어는 포천(Fortune) 100대 기업 중 90곳과 주정부 50곳, 크고 작은 모든 카운티의 절반 이상, 포브스(Forbes) 선정 미국 100대 대학 중 87곳은 물론 미국 정부의 15개 실행 부처와 수십여 개의 독립기관을 포함해 35만개 이상의 기관에 구축됐다. 에스리는 지리공간 정보 기술에 대한 선구적 노력을 바탕으로 디지털 혁신, 사물인터넷(IoT), 첨단 분석을 위한 최첨단 솔루션을 설계하고 있다. 웹사이트(esri.com)에서 더 많은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이 자료의 모든 저작권은 에스리에 있다.

Esri, 에스리 지구 로고, ArcGIS, The Science of Where, esri.com, @esri.com은 에스리가 미국, 유럽 또는 기타 특정 관할구역에서 소유하고 있는 상표, 서비스상표, 등록상표다. 그 밖에 자료에 기재된 회사명 및 제품, 또는 서비스는 해당 상표 소유권자의 상표, 서비스상표 또는 등록상표일 수 있다.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191106005578/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