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가 제공합니다.
뉴스와이어 제공

옴니씨앤에스, ‘옴니핏 마인드케어’ 스트레스와 두뇌 상태 1분 만에 알려줘

옴니핏 마인드케어, 14일 YTN 황금나침반의 과학다반사 ‘매운 맛과 스트레스!’ 편에서 출연자 뇌파 측정
“매운 음식, 스트레스 완화에 효과 있어”

2019-09-18 09:21 출처: 옴니씨앤에스

두뇌 상태와 스트레스 상태를 진단하는 옴니핏 마인드케어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9월 18일 -- 옴니씨앤에스의 의료기기 ‘옴니핏 마인드케어’가 14일 YTN 황금나침반의 과학다반사 ‘매운 맛과 스트레스!’ 편에 등장, 매운 음식이 스트레스 완화에 효과가 있다는 것을 알리는 데 사용됐다.

14일 YTN 황금나침반의 과학다반사 ‘매운 맛과 스트레스!’ 편에서는 매운맛이 스트레스에 끼치는 영향을 실험했다. 사회자와 남녀 출연자 두 명에게 스트레스에 노출될 만한 상황을 연출한 후 매운 음식을 먹기 전과 먹은 후의 뇌파를 각각 측정했다.

먼저 사회자와 남녀 출연자에게 수학 문제를 풀게 한 후 ‘옴니핏 마인드케어’로 뇌파를 측정했다. 옴니씨앤에스는 ‘옴니핏 마인드케어’가 헤드셋 형태의 스마트 웨어러블 기기로 뇌파 측정 센서를 통해 사용자의 두뇌 상태를 1분 만에 알려주고 식약청이 인정한 의료기기로 뇌파·맥파를 분석해 두뇌와 신체 스트레스 지수, 자율신경 건강도 등도 확인할 수 있다고 밝혔다. 또 진단 후에는 뇌파를 조정해 스트레스를 완화시켜 준다고 덧붙였다.

문제를 푼 후에 참가자들의 뇌파를 측정하자 적정 수준이었던 스트레스 지수가 눈에 띄게 올라갔다. 참가자들은 대전의 명물인 매운 김치를 먹은 후 다시 뇌파를 측정했다. 이에 참가자들의 스트레스가 하락함을 볼 수 있었다.

두 번째 실험에서는 송곳으로 위협을 가하거나 귀신 가면을 쓴 사람이 등장해 남녀 참가자들을 놀라게 했다. 그 후에는 불*볶음면(약 4400 SHU)에 캡사이신 소스(약 35000 SHU)를 뿌리고 청양고추(약 3000 SHU)를 토핑한 후 먹게 했다. ‘옴니핏마인드케어’로 연결 앱을 통해 실험 전과 후의 뇌파 측정을 확인했다. 뇌파를 확인한 결과 매운 음식을 잘 못 먹는 남자 참가자 한 명을 제외, 모두 스트레스 지수가 낮아졌다.

매운맛은 전기 신호로 입에서 대뇌로 통각을 전달한다. 그때 우리 뇌에서는 통각의 방어기제로 엔도르핀이 나오는 것이다. 동시에 스트레스가 하락하는 원리이다.

그렇다면 매운맛이 스트레스를 완화하는 마지노선은 어디일까? 세 번째 실험에서는 스코빌 지수가 청양고추보다 200배 높은 캐롤라이나 리퍼 땅콩(약 210만 SHU)을 먹었다. 매움의 강도가 지나치게 높아지자 이번엔 세 명의 참가자 모두 스트레스 지수가 높게 측정됐다. 총 세 번의 실험 결과, 매운맛은 스트레스를 완화시키지만 너무 매운맛은 건강과 스트레스에 좋지 않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방송을 본 네티즌들은 ‘매운 음식 땡긴다’, ‘술보단 낫다’, ‘나도 스트레스 풀러 옴니핏 마인드케어 좀 알아볼까?’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옴니씨앤에스 개요

스마트헬스케어 전문 기업 옴니씨앤에스는 한국 모바일벤처기업 1세대인 옴니텔에서 20년간 모바일 사업 및 개발을 주도해 온 전문인력과 노하우를 기반으로 본격적인 스마트헬스케어 사업을 주도하고자 2014년 3월 설립됐다. 옴니씨앤에스의 김용훈 대표이사는 나래이동통신 기술연구소를 거쳐 옴니텔을 공동으로 창업하고, 사업본부장 및 상무이사로 옴니텔의 코스닥 상장 및 해외 사업, 모바일 액세서리 사업, 뇌파 및 맥파 관련 헬스케어 사업을 주도한 바 있다. 현재는 옴니씨앤에스를 설립해 이끌고 있다. 의료기기 전문업체 락싸와 전략적 사업 제휴를 체결하였으며, 2016년 9월에는 옴니핏생체신호연구소를 출범시켰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