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가 제공합니다.
뉴스와이어 제공

브라이트코브, 국제 영업 담당 수석부사장에 빌리 오리어던 임명

2019-03-19 12:00 출처: Brightcove Inc.

보스턴--(뉴스와이어) 2019년 03월 19일 -- 비디오 클라우드 서비스 공급분야를 선도하고 있는 브라이트코브(Brightcove Inc.)(NASDAQ:BCOV)가 빌리 오리어던(Billy O’Riordan)을 국제 영업 담당 수석부사장으로 임명했다고 18일 발표했다.

오리어던은 런던에 기반을 두고 호주, 동남아시아, 유럽중동아프리카의 영업조직을 이끌면서 CRO(Chief Revenue Officer)에게 보고하게 된다.

브라이트코브의 릭 핸슨(Rick Hanson) CRO는 “빌리는 전 세계 시장의 성장을 추진하고 세일즈 운영을 현대화하면서 실적이 입증된 세일즈 계의 베테랑이다”며 “우리는 빌리가 경험과 리더십을 발휘해 곧 바로 조직 내 부가가치를 높일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이어 “빌리의 탁월하고 성공적인 세일즈 리더십은 세계적으로 더 빠르고 더 안정적인 성장을 달성하는데 필요한 명확성과 일관성 그리고 조정능력을 제공하게 된다”고 덧붙였다.

오리어던은 “브라이트코브는 분명 온라인 비디오 시장의 선두주자이며 고객들이 비디오 효율성을 실현하도록 지원하는 것에 관한 한 그 어느 기업보다 확고한 입지를 구축하고 있다”며 “브라이트코브의 국제 영업팀에 합류해 글로벌 사세 확장이라는 과제를 풀어나가고 회사가 급속한 성장을 이루도록 지원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이어 “전 세계 고객들과 일하면서 고객의 사업이 성공을 거두도록 돕는 실로 독보적인 비디오 체험을 제공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빌리 오리어던(Billy O’Riordan)

오리어던(O’Riordan)은 80여개 국에 기반을 둔 팀들과 함께 3억달러 규모의 사업을 운영하는 글로벌 서비스 부문 총 책임자로 일했던 CA 테크놀로지(CA Technologies)를 나와 브라이트코브에 합류한다. 이 역할을 맡으면서 CA테크노롤지의 서비스 전환 활동을 이끌었고 전담 세일즈 팀을 구축하는 등 새로운 시장진출전략 모델을 개발했으며 SAAS(서비스형 소프트웨어)에 전적으로 주력하기 위해 사업을 현대화시켰다.

CA 테크놀로지 전에는 시장을 선도하는 애플리케이션 성과 관리 소프트웨어 공급업체인 앱다이내믹스(AppDynamics)의 글로벌 서비스 부문 수석부사장 직을 맡았고 2017년에는 37억달러 규모의 유니콘 스타트업 기업을 시스코 시스템즈(Cisco Systems)에 매각했던 관리 팀의 일원으로 일했다. 빌리는 BMC 소프트웨어(BMC Software), 선 마이크로시스템즈(Sun MicroSystems), IBM 등 IT 대기업에서 다수의 지역 및 글로벌 세일즈 담당 임원 직을 역임한 바 있다. 또한 미국, 두바이, 싱가포르, 홍콩에서 근무하고 생활하면서 쌓은 매우 중요한 국제 경험을 사업에 접목시켰고 물리적으로 분산된 팀과 고객을 대상으로 성장과 비즈니스 전환을 어떻게 추진해야 하는지를 잘 알고 있다.

브라이트코브(Brightcove) 개요

브라이트코브(Brightcove Inc.)(나스닥: BCOV)는 다양한 스크린에서 비디오 경험을 관리, 전송, 수익화하기 위해 강력한 클라우드 솔루션을 제공하는 글로벌 회사다. 2004년 설립 이후 온라인 비디오 시장을 선도해온 브라이트코브는 수상 경력이 있는 기술, 비교할 수 없는 서비스, 광범위한 파트너 생태계, 검증된 글로벌 규모를 통해 70여개국 수천개의 기업들이 비디오를 활용해 더 나은 사업 결과를 달성하도록 지원해 오고 있다. 자세한 정보는 www.brightcove.com 참조.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190318005232/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